• 최종편집 2020-02-16(일)

중국 후베이성 방문한 대구지역 학생과 교직원 없어

대구교육청, 체류중 학생 1명, 보호자 1명 귀국즉시 격리 예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31 18: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130() 현재 대구시내 전체 학교의 학생 및 교직원 중 중국 후베이성(우한시 포함)을 방문한 후 귀국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

 

20190818110345_dhgcpzqb.jpg

 

대구시교육청은 후베이성을 방문한 학생과 교직원은 증상유무와 관계없이 등교중지 및 출근중지 하도록 조치했으나, 현재까지는 후베이성 방문으로 인해 등교중지된 학생과 출근중지된 교직원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하지만, 현재 관내 학생 1명이 보호자 1명과 함께 후베이성에 체류 중인 것으로 파악되었는데, 이 학생과 보호자는 귀국하는 즉시 보건당국에서 능동감시대상자로 격리조치 될 예정이다.

 

아울러, 대구시청에서 관리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의심신고자 중 13() 학생은 관내 학교 재학 중인 학생으로 지역 내 지정의료기관에 격리되어 있다 130()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아 귀가 조치된 것으로 확인했다.

 

한편, 대구시교육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전파 방지를 위해 각급 학교와 산하 모든 기관에 단체 행사와 활동을 자제 또는 연기하고 중국 교류 행사는 전면 보류할 뿐 아니라불가피하게 학교 졸업식 등 행사를 실시할 때에는 개별 교실에서 방송으로 축소 실시하고 학교 출입자에 대해 마스크 착용, 사전 발열 체크 후 학교방문, 손소독제 사용 등을 사전 안내해 개인위생을 강화하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학교 교실, 문손잡이, 난간, 세면대 등 접촉을 통해 전염될 수 있는 곳을 소독하고 방역을 철저히 이행하도록 했다.

 

대구시교육청 비상대책반 관계자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개인 위생관리 등 예방수칙 이행이 중요하다. 본인, 가족, 주변 사람 중에서 중국여행 방문력이나 밀접 접촉한 후 기침, 발열, 호흡기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반드시 질병관리본부 24시간 콜센터(1339)나 관할 보건소에 먼저 신고하기 바라며, 의료진에게 중국 여행력을 반드시 알려 주시는 등 예방 및 대응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67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후베이성 방문한 대구지역 학생과 교직원 없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