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8(월)

안동대 김희동 교수, 대한기계학회 ‘여송상’ 수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17 23:3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립안동대학교(총장 권순태) 기계공학과 김희동 교수(사진)가 최근 (사)대한기계학회로부터 ‘여송상’을 수상했다.

 

20200615053053w2YS.png

 

 ‘여송상’은 평생 유체공학 발전에 기여한 故 여송(如松) 강신형 대한기계학회 전임 회장을 기리기 위해 2016년에 제정됐다. 산업체와 학계의 협력 연구를 통해 유체공학 분야의 탁월한 업적으로 산업체에 공헌한 연구자를 매년 1명 선발하여 수여하는 상이다.

 김 교수는 최근 5년간 7건의 연구과제, 총 연구비 약 31억 원의 국가연구개발사업 및 산업체 과제를 수행했다. 또한 산업체와 공동으로 총 36건의 특허를 국내외에 출원하여, 기업체의 신제품 개발 및 기존 제품의 고도화에 기여하였다.

 특히 김 교수가 지도하고 있는 대학원 기계공학과 유체공학실험실에서는 국제전문학술지(SCI/SCIE)에 최근 5년간 103편의 연구 논문을 출판하여, 그 성과를 인정받아 ‘여송상’의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태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전체댓글 0

  • 422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동대 김희동 교수, 대한기계학회 ‘여송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