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8(월)

”추 장관의 엄마찬스는 조국의 아빠찬스 데자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8 09: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3_CJK_5214%20copy.jpg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7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즉각 사퇴해야 하며, 현 장관을 그대로 두는 것 자쳬가 법치모독이자 법치파괴라고 말했다.

 

김종인 위원장은 당명을 국민의힘으로 개정한 후 처음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에서 이같이 말하고 법무부 장관 아들의 황제군휴가로 국민들의 공분이 커지고 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특히 이번 사안을 통해 고의성 짙은 지연 수사, 장관아들 보좌진 통화진술 조서 누락, 담당검사들의 보은성 영전 인사 등 추미애 장관의 불법과 비리를 감추기 위한 왜곡된 검찰개혁의 민낯이 그대로 드러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아울러 우리 청년들이 바라는 것은 월급 몇푼을 더 받는 것이 아니라 국방의 의무 앞에 모두 공정해야 한다는 것이라며 추 장관의 엄마찬스는 조국의 아빠찬스 데자뷰라고 밝혔다.

 

 

 

 

 

 

 

태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전체댓글 0

  • 047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추 장관의 엄마찬스는 조국의 아빠찬스 데자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