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1(화)

경북도, 임하댐에 국내 최대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조성한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29 21: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65765756765.jpg

임하댐에 조성될 태양광 발전단지 모습 
 

경상북도는 29일 안동시 세계물포럼센터에서 하대성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권영세 안동시장,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이상훈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소장, 서길수 영남대학교 총장, 김형동 국회의원, 지역 도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상생 신재생에너지 확대 보급 및 산업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 당사자들은 수상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개발사업 활성화를 통한기술개발과 산업육성 등을 위해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하고,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지역상생 모델 구현과 경북형 그린뉴딜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안동 임하댐에 1179억원을 투자해 국내 최대인 56규모의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조성사업을 추진 할 계획이다. 향후 경북도는 안동댐, 군위댐, 김천부항댐 등 도내 8개댐에 총 648, 13643억원 규모의 수상태양광 발전단지를 확대 조성할 방침이다.

 

경북도와 안동시, 한국수자원공사는 환경영향성을 사전에 검토하고, 민관협의체 구성을 통한 주민참여방안 등을 수립해 국내 1호 신재생에너지 집적화단지를 신청한다는 계획이다.

 

신재생에너지 집적화단지란 신에너지 및 신재생에너지 개발이용보급촉진법27조에 의한 환경친화적 신재생에너지발전시설(40이상)을 설치운영하기 위한 구역으로, 적합한 신재생에너지 자원과 주민수용성, 부지기반시설 등을 확보하고 집적화단지 지정 시 해당 지자체는 신재생공급인증(REC) 0.1 추가 부여로 지방세수에서 혜택을 받게 된다.

 

신재생에너지 집적화단지 지정을 통해 신에너지 및 재생에너지 개발이용보급 촉진법27조제1항 및 동법 시행령 제27조에 의한 추가 지원을 확보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추진 할 예정이다.

 

수상태양광은 수면 위 부력체에 태양 전지판을 설치해 전기를 생산하는방식으로, 수질에 영향이 없는 부력체와 태양전지 모듈을 사용해 수생태계 및 주변 환경에 영향이 없을 뿐만 아니라 수중생물 산란장소 제공으로 어류 생태계가 활성화 되는 효과가 있어 신재생발전 가중치 부여 등 국가적으로 장려되고 있는 신재생발전 형태이다.

 

한편, 경북도는 에너지분야 그린뉴딜 추진사업으로 경상북도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21~`25, 1312억원),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러스터(2022~2026, 2340억원) 조성사업 등 그린뉴딜 46개 과제 73013억원의 사업추진을 통해 일자리 32천개를 창출한다는 계획으로, 주민참여를통해 지역사회에 이익이 환원되는 뉴딜을 추진한다는 방침계획이다.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지역주민과 지역사회가 공생하는 경북형그린뉴딜 사업모델 개발을 강조하면서, 이번 협약을 통해 지자체, 공기업, 지역대학 간의 협력방안을 공고히하고 임하댐 수상태양광 시범사업이 지역민들에게 체감되는 경북형 그린뉴딜의 신호탄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전체댓글 0

  • 8020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임하댐에 국내 최대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조성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