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07(금)

금난새의 마티네 콘서트 개최, 해설이 있는 클래식 〈카니발〉 공연

5월 7일(금) 오전 11시 대구오페라하우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4.20 21: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blobid1618896947019.jpg
▶ 동물들의 특징을 살린 음악으로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클래식!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대표 박인건)는 오는 5월 7일 오전 11시, ‘렉처 콘서트’ 세 번째 기획으로 지휘자 ‘금난새의 마티네 콘서트 – 카니발(이하 마티네 콘서트)’을 무대에 올린다. 유명 지휘자 금난새의 지휘와 깊이 있는 해설로 진행될 이번 ‘마티네 콘서트’는 수많은 명곡을 남긴 프랑스의 유명 작곡가 생상스(Camille Saint-Saens 1835~1921)의 서거 100주년을 맞아 그의 대표작이라고 할 수 있는 관현악곡 〈동물의 사육제〉를 중심으로 구성되었다.

열 네개의 짧은 악장으로 온갖 동물들을 섬세하고 유머러스하게 표현해 ‘동물원의 환상곡’이라고도 불리는 〈동물의 사육제〉는 웅장한 피아노와 현악기의 연주가 돋보이는 ‘서주와 사자왕의 행진’,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선율로 물 속 세계를 표현해 판타지 영화의 배경음악으로 자주 사용되는 ‘수족관’, 영화 [말할 수 없는 비밀]에 삽입되는 등 대중에게 가장 잘 알려진 ‘백조’에 이어 ‘피날레’까지 총 열 한곡을 디오오케스트라의 연주로 준비하고 있으며, 지역에서 쉽게 접하기 힘들다는 점에서 더욱 특별하다.

모음곡 〈동물의 사육제〉와 더불어, 이번 ‘마티네 콘서트’에서는 소프라노 김상은, 윤성회, 메조소프라노 김보라, 테너 차경훈, 바리톤 제상철 등 국내‧외에서 다양한 오페라와 콘서트를 통해 관객을 만나고 있는 정상급 성악가들이 출연해 〈마술피리〉, 〈삼손과 데릴라〉, 〈나비부인〉, 〈세비야의 이발사〉 등 유명 오페라 속 주요 아리아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금난새의 마티네 콘서트 - 카니발’의 입장권은 전석 2만원으로,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식 홈페이지(www.daeguoperahouse.org), 인터파크 홈페이지(ticketpark.com)와 콜센터(1544-1555)를 통해서 예매 가능하다. 이날 공연은 객석 간 거리두기 및 마스크 착용과 공연장 소독, 관객들을 대상으로 한 발열 체크와 방문기록 등 안전한 공연관람 원칙 준수 아래 진행된다.

 

 

 

태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전체댓글 0

  • 670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금난새의 마티네 콘서트 개최, 해설이 있는 클래식 〈카니발〉 공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