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3(일)

해외여행 전에 감염병 예방수칙 알Go 막Go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2 22: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7895555.jpg

 

경상북도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건강하고 안전한 해외여행을 위해 사전에여행지 감염병 발생 정보를 반드시 확인하고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최근 세계 곳곳에서 감염병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가운데 콩고민주공화국에서 에볼라바이러스병 환자가 총 2,354명 발생하고 1,584명이 사망(18.5.11~19.7.1)해 해당 지역과 인접국가* 방문 시 현지 동물이나 의심 증상이 있는 사람과의 접촉을 피하고 개인위생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   * 인접국가 : 우간다, 르완다, 남수단, 부룬디

 

또한, 경북도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메르스 환자가 올 한해 총 158발생, 37명이 사망하여 이슬람성지순례(Hajj, 89~14) 참가자를 대상으로감염병 예방주의 홍보와 입국자 모니터링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우리 국민이 주로 방문하는 동남아시아는 모기 등에 의한 매개체감염병(뎅기열, 말라리아, 지카바이러스)에 주의가 요구되며, 오염된 식수나 비위생적 음식물 섭취 등으로 인한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세균성이질, 콜레라 등)도 조심해야 한다.

 

따라서 해외 여행시에는 반드시 출국 2~4주 전에 필요한 예방접종을 받고, 현지에서는 손 씻기 등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하며, 충분히익힌 음식을 섭취할 것과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는 것이 1차적인예방 요령이다.

 

아울러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cdc.go.kr)를 방문하거나 콜센터(1339)연락해 방문 국가에서 발생하는 감염병 발생 정보와 감염병 예방수칙을사전에 확인하고 떠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김재광 경북도 복지건강국장해외여행을 준비한다면, 나와 가족의건강을 위해 여행지의 감염병 발생 정보를 미리 확인하고 예방수칙을 실천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여행 이후 발열, 기침, 설사 등 감염병 증상이 있으면 의료기관 방문전에 인근 보건소 또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로 반드시 신고해 줄 을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390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해외여행 전에 감염병 예방수칙 알Go 막Go !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