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대구대학교, 일본 유학생 교류사업 박차

한일 공동 고등교육 유학생 교류사업 학부단기과정 운영…한국문화 전공강의 참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8.31 08:2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20831_082827.png

 
대구대학교가 일본 유학생 교류사업 유치 및 연수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글로벌 교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구대는 최근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의 ‘2022년 한일 공동 고등교육 유학생 교류사업 학부단기과정’을 운영했다. 
 
한일 공동 고등교육 유학생 교류사업은 한일 양국 간 유학생 교류 및 우호 증진을 위한 여러 프로그램 중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될 정도로 그 교육의 질을 입증 받은 사업이다.
 
대구대는 4년간(2020~2023) 이 사업의 학부단기과정 주관대학으로 선정됐으며, 지난 8월 8일부터 26일까지 3주간 19명의 일본 학생이 참가한 가운데 한국 역사와 문화 관련 전공 강의와 참여형 수업 위주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 프로그램에 참가한 아야노 씨(도쿄외국어대학)는 “한국의 드라마, 영화, 문학, 문화재 등 다양한 역사문화 콘텐츠를 주제로 깊이 있는 수업을 들으며 한국과 한국문화에 대해 더 잘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또한 대구대는  지난 8월 8일부터 26일까지 자매대학인 쿄토세이카대학 학생 13명을 대상으로 단기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 학생들은 3주간 대구대 한국어 연수과정에 참가해 한국어 기초와 한국 문화에 대한 수업을 들었다.
 
대구대는 트라이던트 외국어·호텔·브라이덜 전문학교 학생 26명을 위한 특별 연수과정도 운영 중이다. 참가 학생들은 8월 8일부터 11월 11일까지 14주간 한국어 및 한국 문화 수업 뿐만 아니라 버디버디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 학생과 교류하며 글로벌 우정을 쌓을 예정이다.
 
이외에도 대구대는 한일 공동 고등교육 유학생 교류사업 수학대학에 선정돼 오는 2025년까지 석·박사 학위과정과 학부 1년과정, 한국어 예비교육과정을 운영한다.
 
류혜경 대구대 국제처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 유학생 유치가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정부지원 사업의 적극적 유치를 통해 학생 교류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면서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앞으로 더 많은 국가와의 학생 교류를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전체댓글 0

  • 842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대학교, 일본 유학생 교류사업 박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