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대구광역시, 야생동물 보호를 위한 먹이주기 행사 실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1.10 18: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붙임2]2023년 야생동물 먹이주기 행사 2.jpg


대구광역시는 겨울철 먹이부족에 처한 야생동물들이 안전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팔공산(대구교육팔공산수련원 뒷산, 생태통로 등) 일원에서 야생동물 먹이주기 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행사는 대구시 직원과 대구자연보호봉사단 회원 60여 명이 참여해 옥수수, 겉보리, 수수, 배추 등 500kg 상당의 먹이를 인적이 드문 야생동물 통행로 주변에 놓아주고, 이와 함께 밀렵에 사용되는 올무·덫 등의 불법엽구 수거와 환경정화 활동도 병행해 실시한다.

 

또한 이번 행사와 별도로 폭설 등 기상 여건에 따라 지속적으로 먹이 공급을 실시해 팔공산, 달성습지 등에 서식하는 야생동물들의 안전한 겨울나기를 도울 계획이다.

 

한편, 대구광역시는 팔공산 생태통로를 비롯한 달성습지 등 주요 야생동물 서식지에 무인 감시 카메라를 설치해 야생동물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아울러 부상당한 야생동물의 신속한 구조와 치료를 위해 야생동물 치료기관(민간 동물병원)을 6개소 지정·운영하고 있으며, 2023년에는 498마리*의 야생동물을 구조·치료했다. 이 중에 재활이 필요한 50여 마리의 야생동물에 대해서는 경북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안동)로 이송해 관리했다.


* 최근 3년간 구조·치료 야생동물 개체수 : ’21년(524마리), ’22년(509마리), ’23년(498마리)


* 2023년 구조·치료 야생동물 종류 : 조류(까마귀, 까치, 직박구리 등 418마리),포유류(고라니, 너구리 등 72마리)

  파충류(도마뱀, 거북이 등 8마리)


* 환경부 보도자료(’23.12.27.‘올 한해 부상·조난 당한 야생동물 2만 마리 이상 구조’) 중 대구시 구조 야생동물 개체수 20마리는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AI 철새 예찰 개체수로 확인

  

지형재 대구광역시 환경수자원국장은 “부상당한 야생동물 발견 시 시, 구·군 환경 부서로 신고를 하면 신속하게 치료받을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있으며, 대구시는 앞으로도 인간과 야생동물이 더불어 살 수 있는 생태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전체댓글 0

  • 4876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광역시, 야생동물 보호를 위한 먹이주기 행사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