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8(월)

스타기업 등 27社에 지역 인재 62명 취업 기회 제공

2020년 스타기업 8기 히어로 사업 본격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24 21: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구시와 (재)대구테크노파크는 지역대표 강소기업인 스타기업 등 27개 기업에서 지역 청년 62명이 인턴근로 후 정규직 채용 기회를 얻을 수 있는 ‘2020년 스타기업 8기 히어로 사업’을 본격 시행 중이다.

〈스타기업 8기 히어로〉
안동대학교 안경환 학생
▲ 안동대학교 안경환 학생


계명대학교 정유니 학생
▲ 계명대학교 정유니 학생


8기 스타기업 히어로 양성사업은 올해 상반기 공개모집을 통해 대구·경북 지역 내 10개 대학 166명의 구직자 가운데 최종적으로 62명의 학생을 선발했다.

선발된 인원은 8월부터 6개월간 스타기업 등 27개 기업에서 국가근로장학금을 받으며 인턴근로 후 해당 기업에 정규직으로 채용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인턴근로기간 이후 정규직으로 채용되면 취업청년의 목돈 마련과 장기재직을 위한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과도 연계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사업 시행 전 기존에 오프라인으로 진행했던 직무교육을 168개 강의를 제공하는 온라인 교육으로 대체하고, 구직자와 구인기업이 한자리에 모여 면접을 진행하는 ‘매칭데이’ 행사 역시 기업탐방 형식으로 진행하는 등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사업 추진 방법의 대대적인 변화를 시도했다.

한편, 스타기업 히어로 양성사업은 2015년부터 대구시와 대구테크노파크, 한국장학재단이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지역 경제의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청년 인재를 지역 대표 강소기업과 매칭해 해당기업에 인턴 근무와 정규직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는 지역 일자리 창출 사업이다.

지난 1기부터 7기까지 203개 기업, 1,276명이 참여하였으며, 144개 기업 344명의 지역 청년과 강소기업을 매칭해 근로기간 종료 후 179명(52%)의 학생이 근로 기업을 포함, 다양한 기업에 정규직으로 취업하는 성과를 올리는 등 청년인재들의 인구 유출이 심각해진 상황에서 청년들에게는 지역에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 중소기업은 우수인력 채용을 통해 인력난을 해소하는 등 지역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결하고 있다.

8기 히어로 양성사업을 통해 코로나19 검체키트를 수출하는 Pre-스타기업 ㈜인코아에 근무하게 된 계명대학교 정유니 학생(생산관리)과 안동대학교 안경환 학생(R&D)은 “현재 회사에서 멘토들의 교육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있다. 졸업 전 기업에서 실무를 경험하고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얻어 감사하다”며 “이러한 사업을 통해서 많은 학생들이 지역우수기업과 동반 성장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운백 대구시 경제국장은 “코로나19로 기업과 구직자 모두에게 어려운 시기지만 이번 사업을 통해 기업에서는 지역 인재를 통한 경쟁력을 확보하고 선발된 학생은 좋은 경험을 쌓아 향후 지역의 핵심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전체댓글 0

  • 722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스타기업 등 27社에 지역 인재 62명 취업 기회 제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